‘오징어게임’ 김주령 “SNS 팔로워 400명→168만 명, 살다보니 이런 일이”

넷플릭스 드라마 ‘오징어 게임’에서는 다양한 인간 군상을 볼 수 있다. 기훈, 상우, 일남, 새벽, 지영 등은 저마다의 사정으로 목숨을 건 게임에 도전장을 내민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