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음주운전 사고’ 리지, 1심서 벌금 1천500만 원 선고

음주운전을 하다 차량 추돌사고를 낸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리지 씨가 1심에서 벌금 1,500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. 재판부는 피해자에게 상해를 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