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50억 받은 말?”…’오징어 게임’ 팬들, 곽상도 아들에 뿔났다

넷플릭스 드라마 ‘오징어 게임’의 팬들이 곽상도 의원의 아들이 낸 입장문에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다.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중심에 있는 ‘화천대유’에서 퇴직금 50억 원을 수령한 것으로 알려진 곽상도 아들 곽모씨가 26일 자신의 SNS에 “저는 너무나 치밀하게 설계된 오징어 게임 속 ‘말’ 일 뿐이다.

기사 더보기